건보공단,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관리지원단' 발족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8 22:05: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생활치료센터 관리지원단’을 구성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대구경북 및 충북지역에 설치되어 있는 생활치료센터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생활치료센터 관리지원단’은 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을 단장으로 관리지원팀 및 의료행정지원팀 등 15팀으로 구성되어 있다.

 

관리지원팀(13팀)은 생활치료센터가 설치되어있는 관할 소재지 지사장으로 구성하여 생활치료센터 입·퇴소 과정 환자 관리 및 병원 이송 등 업무를 지원하게 된다. 의료행정지원팀(2팀)은 본부 급여보장실 및 급여관리실에 설치하여 코로나19 요양급여 적용 기준 및 진료지침 등에 대해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앞서 공단은 3월 9일 제천에 있는 인재개발원을 대구지역 코로나19 경증 환자들을 위한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한 바 있으며, 현재공단 일산병원에서 파견한 의료진(15명)이 환자를 케어하고 있다.

 

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코로나19 조기 퇴치를 위해 보건복지부 및 공항검역소 등 행정인력 지원과 대구지역 의료인력 지원, 질병관리본부 전화 상담서비스 인력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부를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공단이 국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보험자로서 맡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