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제58주년 소방의 날 기념식 참석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20-11-09 17:31: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후 첫 번째 기념식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1월 9일, 소방의 날을 앞두고 지난 6일 중앙소방학교에서 열린 제58주년 소방의 날 기념식에 참석했다.

이번 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도 환자 이송 업무를 전담하고 화재 등 각종 재난 현장에서 생명을 구하기 위해 헌신하고 있는 소방공무원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올해는 소방공무원 신분이 국가직으로 일원화된 첫 번째 해로써 소방공무원들에게는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문재인 대통령은 그동안 소방관들의 처우를 개선하고, 국민과 소방관 모두가 안전할 수 있도록 국가책임을 강화하자고 강조해왔다. 이에 지난 4월 1일, 약속했던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이 이뤄졌고, 이를 통해 소방공무원의 지역별 격차가 해소되고, 소방안전 서비스가 향상됐다.

기념사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소방관 국가직 전환 이후 처음 맞는 소방의 날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지금 이 순간에도 최선을 다해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15만 소방관들과 지역 주민의 안전을 위해 봉사하고 계시는 10만 의용소방대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기념식이 끝난 뒤, 문재인 대통령은 화재진압 시연에 참여한 소방대원들을 격려한 다음 실내종합훈련장으로 이동해 헬기 레펠, 수평구조, 수직구조 등 고난도의 구조교육 훈련을 참관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