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DS, 금융보안원 클라우드 기반 원격 데이터분석센터 구축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3-22 17:18: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신한DS

 

신한금융그룹의 ICT 전문기업인 신한 DS는 데이터전문기관으로 지정된 금융보안원에서 데이터 결합과 가명 · 익명처리 등 내부 업무시스템 및 사용자 포털 구축에 이어 결합한 데이터와 금융데이터거래소의 유통 데이터를 클라우드 환경에서 분석할 수 있는 원격 데이터분석센터까지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여 22일 정식으로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금융보안원 원격 데이터분석센터는 결합 데이터에 대한 관리 조건을 충족하는 분석환경 도입을 고민하는 기업들에게 단비 같은서비스가 될 전망이다. 분석환경을 직접 구축하는 것보다 필요한 자원을 사용한 만큼 빌려 쓰는 것이 비용 절감은 물론 수시로 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유연한 대응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클라우드 기반 원격 데이터분석센터는 분석에 필요한 시스템 사양을 이용자가 직접 선택하고 해당 이용자만 접근 가능한 가상 데스크톱을 언제 어디서나 원격으로 접속할 수 있어 요즘같이 재택근무가 빈번한 시기에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R Studio, 주피터, 파이썬 등 데이터분석에 가장 많이 사용하는 인프라를 제공해 목적에 맞는 데이터 분석도구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화면 캡처 방지, 외부 인터넷 접속제한 등 이용자 단의 데이터 유출 방지 기술 및 365일 24시간 실시간으로 사이버 침해 위협을 탐지 · 대응할 수 있는 금융보안 관제 서비스 구축을 통해 이용자는 안심하고 데이터 분석에만 집중할 수 있다.

 

신한DS는 금융보안원의 원격 데이터분석센터 구축, 신한금융투자 데이터분석플랫폼 구축 사업 등을 통해 클라우드 기반으로 신속하게 데이터 분석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금융 업종의 레퍼런스와 노하우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또한 CBO(Cloud Business Office) 조직을 통해 클라우드 기술의 표준화 및 거버넌스 수립을 리딩하고, 신한금융그룹 클라우드 센터 구축 추진의 핵심 역할을 하고 있다.

 

이성용 신한DS 대표이사는 "이번 원격 데이터분석센터 구축을 토대로 신한의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분석 역량을 한층 업그레이드 할 수 있었고, 이용기관으로서 신한금융그룹뿐만 아니라 공공, 통신, 의료 등 외부 타 업종간의 데이터 결합, 신한퓨처스랩 (신한금융그룹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등 핀테크와의 데이터 분야 협력을 활성화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