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48번째 창립기념일 맞아 임직원과 함께 사랑의 헌혈나눔 진행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3-22 17:05: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는 48번째 창립기념일을 맞아 뜻깊은 사랑의 헌혈 나눔 행사를 추진했다고 22일 밝혔다. 새마을금고중앙회 삼성동 본부에서 진행됐으며, 임직원 76명이 참여했다.

 

금일 행사는  'MG새마을금고 가족 사랑의 헌혈 릴레이'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MG새마을금고 가족 사랑의 헌혈 릴레이'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5월까지 약 9개월에 걸쳐 전국 새마을금고와 중앙회의 임직원들이 지역별 릴레이로 헌혈에 동참하고, 헌혈증을 모아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새마을금고는 전사적인 헌혈 릴레이를 통해 2021년도 '세계 헌혈의 날'과 새마을금고 창립 58주년을 기념해 헌혈증 5,800개 일괄 기부를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헌혈량 감소로 인한 국가적 혈액 수급난 극복에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대한적십자사에 헌혈버스를 기증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며 이는 전국 각지에서 혈액 수급 안정화를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금번 새마을금고중앙회 창립기념일이 새마을금고의 설립 이념인 나눔과 사랑의 정신을 되새기고자 헌혈나눔을 추진했다”며 “헌혈은 우리 이웃의 생명을 살리는 소중한 나눔으로, 새마을금고는 앞으로도 헌혈을 통한 이웃 사랑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