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치킨, 사이드 메뉴 ‘아란치니’‘멘보샤’ 새롭게 출시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28 16:27: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BBQ

 

치킨 프랜차이즈 BBQ가 28일 글로벌 트랜드를 반영한 사이드 메뉴 ‘아란치니’와 ‘멘보샤’를 고객들에게 선보였다고 밝혔다.

 

‘아란치니’는 이탈리아의 대표적인 간식 중 하나로, 고소한 치즈와 감칠맛 나는 밥을 동그랗게 뭉친 도너츠 형태의 음식이다. BBQ는 아란치니에 한국음식의 맛을 곁들였고, 함께 제공되는 극한왕갈비치킨소스 또는 극한매운왕갈비소스와 함께 제공해 갈비 양념소스를 뿌려 치밥 처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BBQ는 어린이 영양간식이나 점심 도시락으로 최고라며 강력 추천하고, 어른들에게는 안주로도 손색이 없다고 설명했다.

 

중국의 대표 음식인 ‘멘보샤’는 각종 TV 프로그램에 소개되며 꼭 한 번 먹어 봐야 되는 메뉴로 국내에 잘 알려져 있다. BBQ는 빵 사이에 새우로 만든 속을 넣고 BBQ 올리브유에 튀겨내 바삭하게 튀겨진 빵의 담백함과 새우의 식감도 살려냈다고 전했다. 또한 BBQ는 이 멘보샤를 주문 할 경우 매콤 달콤한 순살크래커소스를 함께 제공함으로써 맛의 풍미를 풍부하게 했다.

 

BBQ 관계자는“BBQ는 인도네시아, 중국, 이탈리아 등 글로벌 최신 트랜드를 반영한 다양한 사이드 메뉴를 지속적으로 출시해 치킨과 함께 푸짐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며“이번 출시한 아란치니와 멘보샤는 BBQ 올리브유로 튀겨 건강함을 더하고 튀김의 바삭함을 강조해 남녀노소 모두 고객들이 즐겨 찾는 메뉴가 될 것” 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실제로 지난 2달 간 석박사급 연구진 30여 명으로 구성된 세계식문화과학기술원에서 수차례 연구끝에 아란치니와 멘보샤를 국내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게 더욱 바삭하게 튀겨내는 비법을 연구해 최적의 맛을 구현했다.

 

BBQ는 지난 6월부터 글로벌 트랜드에 맞춘 사이드 메뉴를 매 달 출시함으로서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맛을 선보이고, 패밀리(가맹점)에 추가 매출 상승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그동안 출시한 대표적인 사이드 메뉴로는 크림치즈볼, 황금알치즈볼, 새우스틱, 닭껍데기 등이 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