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개방형 데이터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데이터루트' 선봬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2-16 15:48: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빅데이터 사업 혁신과 시장 선도를 위해 다양한 영역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인사이트를 도출하는 온라인 기반의 개방형 데이터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데이터루트(Dataroot)’를 선보였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선 보인 플랫폼은 대형 프랜차이즈 기업, 중소기업, 지방자치단체 등 누구나 카드 빅데이터를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통합된 온라인 환경에서 분석하고, 시각화된 보고서와 각종 부대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어 데이터 접근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 데이터 추출과 가공, 분석에 이르는 전 과정이 시스템화 돼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빅데이터 관련 업무를 진행할 수 있고, 온라인으로 정기적으로 데이터 분석 보고서를 구독하는 ‘구독형 서비스’ 등 △분석 보고서 △광고 서비스 △데이터 상품 △인사이트 보고서에 이르는 다양한 데이터 기반의 서비스도 한 곳에서 원스톱(One-Stop) 방식으로 제공된다.

 

이 플랫폼은 △인구통계정보, 가맹점 정보 등 다양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상권, 지역 등을 분석해 트렌드와 현황에 대한 보고서를 제공하는 ‘분석 솔루션’ △비즈니스 이슈 해결에 필요한 다양한 ‘데이터셋(Dataset)’과 인사이트 리포트 조회가 가능한 ‘오픈랩’ △빅데이터와 마케팅 인프라를 활용해 원하는 타겟에게 광고 메시지를 발송하는 ‘광고 서비스’ 등 총 3개 부문으로 구성돼 있다.

 

‘분석 솔루션’을 통해서는 △상권 △지역 △테마 △관광·이벤트 등 4개 영역에 대한 빅데이터 주제 분석과 시각화 보고서 이용이 가능하며, 개별 니즈에 맞춘 맞춤 분석 서비스도 제공된다.

이 서비스를 통해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경우 브랜드 입지 분석과 출점 전략 수립이 가능하고, 지방자치단체·연구기관은 공공부문 과제 해결과 정책 수립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상권 분석’의 경우 상권 현황, 상권 평가, 상권 비교 등 상권에서 발생한 소비 트렌드가 기간·지역·업종별로 분석된 데이터로 제공되고, ‘지역 분석’에서는 지역별 소비 현황과 전통시장 현황 등 대형 소매점부터 전통시장까지 다양한 업종의 지역별 경기 동향 파악 데이터가 지원된다.

 

‘테마 분석’은 배달음식 매출 현황 분석 등 특정 주제와 트렌드 분석 결과를 활용해 틈새 시장과 사업 기회 탐색을 지원하고, ‘관광·이벤트’를 통해서는 지역 축제와 상권 활성화 관련 방문객 특성, 이벤트 효과, 선호도 등 주요 이벤트 영향 분석도 가능하다

 

각 영역별 보고서는 주 또는 월 단위로 데이터가 최신화 돼 최근 소비 동향 파악을 쉽게 할 수 있고, 지역별, 기간별, 업종별 세부 분석 조건 지정을 통해 필요에 맞게 세밀한 맞춤형 분석도 가능하다.

 

‘광고 서비스’의 경우 카드 빅데이터 분석 알고리즘을 활용해 선정된 최적 타겟에게 혜택 메시지를 제공한다.

 

또 간단한 정보 입력을 통해 ‘광고 서비스’ 접수가 가능하며 클릭률, 클릭 고객분석 등 광고 성과 분석에 대한 진행 상황 조회와 결과 분석 보고서도 확인할 수 있다.

 

‘오픈랩’ 서비스를 통해서는 시장 트렌드를 한 눈에 살펴 볼 수 있는 인사이트 보고서 확인과 서비스 개발, 시장 분석 등 비즈니스 이슈 해결에 필요한 다양한 데이터 상품 조회가 가능하다.

 

이 플랫폼 이용을 희망하는 기업체와 기관, 연구소 등은 별도의 계약 체결을 통해 ‘분석 솔루션’이 제공하는 다양한 영역·기간·지역 분석 서비스와 맞춤형 데이터 분석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플랫폼 회원 가입 시에는 ‘분석 솔루션’의 샘플 분석 보고서와 ‘오픈랩’의 인사이트 보고서를 무료로 조회할 수 있고 KB국민카드의 다양한 데이터 상품군도 확인 가능하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 플랫폼은 데이터 수집과 정제, 가공과 적재를 위한 표준 절차를 수립하고 분석 단위 정보를 최소화 해 다양한 형태의 데이터 개발과 업데이트 주기가 가능한 만큼 기존에 데이터 분석과 활용에 어려움이 있었던 중소기업과 지자체부터 다양한 기업과 기관까지 누구나 보다 편리하게 데이터 기반의 전략을 수립하고 체계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끊임없는 데이터 서비스 고도화와 차별화된 서비스 발굴 노력을 통해 이 플랫폼이 이업종간 데이터 융합과 연결은 물론 빅데이터 시장을 선도하는 빅데이터 혁신의 허브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