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위 신비의 길 ‘바다갈라짐’ 한권에 담다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19-12-26 15:30: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발간 및 무료배포

▲ 국립해양조사원의 '바다 위를 걷다' 책자의 표지그림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홍래형)은 국민의 안전한 해양활동 지원을 위해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바다 위를 걷다’ 책자를 발간하여 무료 배포한다고 밝혔다.

 

'바다갈라짐'이란 주변보다 수심이 얕은 지형이 저조시 해수면 위로 드러나 육지와 섬 또는 섬과 섬 사이가 갈라지는 현상이다. 일반적으로 서·남해안 지역과 같이 조차가 큰 곳에서 발생한다.

 

2020년 바다갈라짐 예보지역은 총 14개*이며 예보정보는 누리집, ARS, 안내책자를 통해 서비스할 예정이다. * (인천) 실미도, 선재도, 소야도, (경기) 제부도, (충남) 웅도, 무창포, (전북) 하섬, (전남) 화도, 진도, 대섬, 우도, (제주) 서건도, (경남) 소매물도, 동섬

 

이러한 예보정보를 바탕으로 충남 보령시 무창포에서는 8~9월, 전남 진도의 경우 3~4월 중에 바다갈라짐 축제를 개최하여 국내외 많은 관광객들을 유치하고 있다.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 홍래형 원장은 “국민들이 바다갈라짐 명소에서 다양한 체험과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바다갈라짐 예보정보를 제공하여 안전한 해양활동을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