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문연 국회 '코로나19 전쟁'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6 13:21: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출근시간, 긴 줄 늘어서는 진풍경

코로나19 확진자가 국회 행사에 참여한 후 39시간 폐쇄됐던 국회가 오늘 26일 다시 문을 열었다. 국회는 이날 본관과 의원회관 출입자 전원에 대한 체온 측정을 실시하는 등 방역 조치를 한층 강화했다. 

국회가 직원, 취재진 등 일반 출입을 허용한 이날 오전 9시쯤 본관과 의원회관에서는 출입 전 체온 측정을 받기 위한 줄이 길게 늘어선 진풍경이 펼쳐졌다. 
▲ 국회 사무처 직원 등이 26일 오전 9시 여의도 국회 본관으로 출근하고 있다. 
본관 1층과 2층에는 열 감지 카메라 뿐만 아니라 체온계를 든 직원이 일일이 출입자들의 체온을 검사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