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Open-API 기반 웰스가이드 연금 통합관리 서비스 ‘마이 머플러’ 정식 오픈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2-15 12:54: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KB증권은 웰스가이드의 국내 최초 연금 통합관리 어플리케이션인 ‘마이 머플러’가 KB증권의 비대면 거래 관련 Open-API 시스템을 탑재 후 정식 오픈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미래를 위한 연금 자산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도 연금 운용을 어려워하는 고객들에게 계좌개설에서부터 자문까지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는 연금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준비됐다.

 

웰스가이드는 19년 10월 모바일 연금 자문 혁신금융서비스 지정 후 20년 5월 연금자산배분 알고리즘으로 로보어드바이저 심사를 통과한 업체로 마이 머플러 베타 버전을 통해 연금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 자문, 관리하고 있었다.

 

마이 머플러 정식 출시로 고객들은 이 어플리케이션 하나만으로도 웰스가이드의 연금 자문 서비스 신청 및 이용뿐만 아니라 운용을 위한 KB증권의 비대면 계좌 개설, 타 금융사로부터의 계좌 이전, 운용 변경(운용지시), 추가 납입, 해지 등 KB증권의 모든 연금 거래 시스템을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에, 마이 머플러 이용 시 웰스가이드로부터 연금수령 전 투자 기간을 기준으로 개인별 투자성향과 전략적 자산배분을 고려한 연금 배분을 자문 받고 연금 특성에 맞는 글로벌 상품라인업을 구축한 KB증권을 통해 마이 머플러 전용 상품에 가입하게 된다.

 

KB증권은 이 과정에서 필요한 각종 인프라를 Open-API 방식으로 제공함으로써 기존 로보어드바이저 시장을 넘어 비대면 연금시장이라는 새로운 영역에서도 디지털 생태계(Eco-system) 확장을 위한 API 기반 BaaS(Banking as a service) 서비스를 확대하게 됐다.

 

또한, 비대면으로 IRP 계좌를 개설하는 모든 고객에게 개인이 추가 납입하는 개인부담금에 대해 운용관리 및 자산관리 수수료를 전액 면제하는 혜택도 제공하고 있어 높은 수수료에 대한 부담 없이도 비대면 연금 자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재영 연금사업본부장은 “연금 자산의 경우 장기간 납입하며 운용해 미래를 준비하는 자금이므로 전문가의 자문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연금 서비스가 필요한 다양한 연령대와의 고객 접점 확대를 위해 외부 플랫폼과의 제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