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버켄스탁, 한국 한정판 출시 기념 팝업스토어 오픈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5 11:49: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LF 제공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가 전개하는 독일 캐주얼 신발 브랜드 ‘버켄스탁(BIRKENSTOCK)’이 한국 한정판 제품 출시를 기념해 5일부터 18일까지 라이프스타일 쇼핑문화공간 라움 이스트 1층에 ‘버켄스탁 아뜰리에(BIRKENSTOCK Atelier)’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버켄스탁이 한국 소비자들만을 위해 브랜드 대표 라인인 취리히의 한정판 제품을 출시한다. ‘취리히(ZURICH)’는 발등을 덮는 과감한 소재 활용과 고급스러운 버클 스트랩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된 감성을 극대화한 라인으로, 버켄스탁은 국내 시장에서 취리히 라인의 뜨거운 인기를 반영해 한국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한정판 제품 출시를 결정했다.

 

버켄스탁은 기존 취리히 라인에서 색상과 소재를 변형해 한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취향을 적극 반영했다. 가죽 스웨이드 소재가 적용된 모델은 감각적인 블루와 화이트 색상으로, 버켄스탁이 개발한 특수 합성피혁인 버커플로우(Birker-Flor) 소재가 사용된 모델은 깔끔한 블랙과 화이트 색상으로 총 4가지로 구성된 제품이 국내에서만 단독으로 출시됐다.

 

버켄스탁은 이번 한국 한정판 제품 출시를 기념하기 위해 라움 이스트에 특별한 팝업스토어를 오픈하고, 운영 기간 동안 모든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정판 제품에 대해 최대 3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버켄스탁 아뜰리에라는 테마로 진행되는 팝업스토어에서는 취리히 라인의 한정판 제품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국내 밀레니얼 세대를 대표하는 신진 아티스트인 김건주, 김세동 (SAMBYPEN), 나난, 노보, 이덕형(DHL) 총 5명의 예술 작품을 전시해 한국 소비자들을 위한 색다른 문화 체험의 공간을 선사한다.  

 

LF 풋웨어 사업부장 이보현 상무는 “한국 한정판 제품 출시는 스타일과 기능성을 모두 갖춘 버켄스탁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뜨거운 사랑 덕분”이라며 “버켄스탁의 공식수입원으로서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차별화된 제품 바잉에 힘을 쏟는 것은 물론, 신진 아티스트들과 협업한 팝업스토어 오픈 등 이색적인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기획해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버켄스탁은 신발장인 조한 아담(Johann Adam)의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탄생한 240년 전통의 독일 슈즈 브랜드로 모래 위의 발자국 형태를 반영한 편안한 풋베드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전세계 패션 피플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버켄스탁이 올 여름 새롭게 출시한 국내 한정판 제품은 라움이스트 팝업스토어를 비롯한 전국 버켄스탁 매장 및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