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업계 최초 법인 고객 대상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 실시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7 11:14: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미래에셋대우는 업계 최초로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는 영업점 방문 없이 모바일을 통해 증권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서비스로, 그동안 개인 및 개인사업자만 이용이 가능했다. 미래에셋대우는 법인 계좌개설 서비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통합자산관리 앱 m.All에 법인 대표자 실명 확인 후 정보 입력과 사업자등록증 등의 서류를 제출하면 영업점 방문 없이도 계좌 개설이 가능하도록 했다.

 

법인사업자가 개설 가능한 계좌는 주식 및 CMA 계좌로 온라인 거래 시 저렴한 다이렉트 수수료를 적용받게 된다. 이렇게 비대면 법인 계좌 개설이 가능하게 된 것은 올해 1월 비대면 실명 확인 가이드라인이 개편되면서 대상이 확대되어 개인은 물론 법인 또한 비대면 실명 확인이 가능하게 되면서이다.

 

또한, 법인 계좌개설 서비스는 미래에셋대우의 결제 서비스인 슛페이(SHOOT PAY) 법인 가맹점주의 편의성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슛페이는 중국의 위챗(텐센트)과 미래에셋대우가 제휴한 글로벌 간편결제 서비스로, 현재 동대문 의류상가 중소상공인들을 중심으로 빠르게 가맹점이 증가하고 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언택트(비대면) 시대에 맞춰 계좌개설뿐만 아니라 지점에 방문하여 처리해야 하는 모든 업무로 서비스를 확대하여 고객들이 불편함 없이 빠르고 편리하게 업무처리를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며 “향후 주식, CMA 외에도 다양한 상품이 거래 가능하도록 법인 계좌개설 서비스를 확대해갈 것”이라고 전했다.

 

미래에셋대우 법인 계좌개설 절차와 다이렉트 수수료에 대한 안내는 미래에셋대우 홈페이지 및 m.ALL 앱을 참조하거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