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아이스팩’ 종량제 봉투로 바꿔준다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02-16 09:57: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자체가 앞장서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

군산시에 따르면 2021년도부터 아이스팩을 모아오면 종량제봉투로 교환해주는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 사업을 시행한다.

 

플라스틱 충전재로 만든 아이스팩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한 신선식품 배송시장이 확대되며 사용량이 급증하고 있으며 일반 쓰레기와 섞여 배출돼 매립 또는 소각으로 인해 환경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다.

 

특히 아이스팩 안의 내용물은 미세플라스틱이 가득한 고흡수성 폴리머라는 화합물로 분해되는데 500년 이상의 시간이 걸리고 토양이나 하천으로 흘러가 해양생태계의 오염원이 된다. 

 

이에 군산시는 무분별한 아이스팩 배출을 방지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아이스팩을 종량제봉투로 교환하여 주는 사업을 실시할 예정으로 아이스팩을 모아오면 아이스팩의 무게에 따라 10리터 종량제봉투로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교환 할 수 있다. 

 

이렇게 모여진 아이스팩은 세척업체에서 세척 및 소독과정을 거쳐 필요로 하는 수요처에 공급해 재사용 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채왕균 군산시 자원순환과장은 "날로 사용량이 늘며 환경오염의 주범이 되는 아이스팩을 효과적으로 수거하기 위한 조처"라며 “생활쓰레기를 줄이고 깨끗한 군산시 환경이 조성 될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이 아이스팩 재활용 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 참여하고 협조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