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지사직 인수위, 군산 지역캐릭터 ‘먹방이와친구들’ 활동사항 청취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3 17:10: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북도지사직 인수위원회 문화건설안전분과(분과장 한 동숭)에서는 지난 22일 군산문화협동조합 로컬아이을 방문해 지역혁신사례(2020대통령 직속기구 국가 균형 발전위원회 선정)에 선정된 캐릭터 ‘먹방이와친구들’ 활동상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군산문화협동조합 로컬아이’는 지난 2017년 우리나라 최초의 민(民) 주도형 지역 캐릭터 ‘먹방이와친구들’ 개발과 브랜딩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저작권을 공유하고 있다. 지난 한 해 캐릭터 ‘먹방이와친구들’의 저작권을 공유해 만든 소상공인들의 상품 매출이 수억 원이 달해 놀라운 성과를 이뤄냈다. 또한 지역 농산품을 활용한 캐릭터 먹거리를 개발해 지역 농가 소득증대에도 기여해 캐릭터 브랜드를 통한 사회공유경제가치를 만들어가는 새로운 사례를 만들어 가고 있다.

 

2019년에는 국립 군산대학교와 손을 잡고 옛 군산세관 창고를 리모델링해 ‘인문학창고정담X먹방이하우스’를 개관하고 수 백여 차례의 공연과 캐릭터 거점공간으로 탈바꿈시켜 군산의 주요 관광명소로 만들어가고 있다.

 

이러한 성과로 2020년도에는 대통령 직속 국가 균형위원회로부터 ‘대한민국 지역 혁신사례’로 선정되었으며 SKE&S의 상생기업 지원 대상 기업에 포함되기도 했다.

 

전북도지사직 인수 위원회 문화 건설안전분과(분과장 한 동숭)는 군산문화협동조합 로컬아이 박형철 이사장으로부터 지역 캐릭터 개발과 브랜딩 현황 및 공유경제 실적 현황을 보고받고 캐릭터를 통한 공유경제가치 확산과 지역 콘텐츠산업의 발전을 위한 민선 8기의 적극적인 협업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인수위 문화 건설안전분과 한 동숭 분과장은 “군산에서 펼쳐지고 있는 다양한 지역 캐릭터 및 문화콘텐츠 사업, 스타트업, 청년기업들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민선 8기 김관영 도정이 적극 지원하겠다"라는 의견을 피력했다. 이날 논의된 문화콘텐츠의 산업화와 지원방안에 대해서는 문화 건설안전 분과의 논의를 거쳐 민선 8기 도정 주요 과제에 포함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