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업계 최초 인공지능 기반 'AI대출' 선봬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7-06 17:39: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하여 대출한도를 산출하는 'AI대출'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AI대출'은 하나은행과 하나금융융합기술원이 공동 개발한 대출한도모형에 데이터를 스스로 학습하는 머신러닝을 적용하여 대출한도를 산출한다.

 

인공지능(AI)이 손님의 하나은행 거래 패턴을 분석하고, 200여 개의 변수 및 복수의 알고리즘 결합을 통해 리스크를 분석하고 적정 한도를 부여하는 점이 'AI대출'의 차별적 강점이다.

 

본인 명의 휴대폰과 하나은행 거래 이력만 있으면, 소득 서류 제출 없이 최대 5천만원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다. 하나은행 모바일 뱅킹 앱 ‘하나원큐’의 'AI대출' 상세 페이지에서 클릭만으로도 예상 한도를 확인 할 수 있으며, 신청과 동시에 1분 안에 대출 한도 및 금리 확인이 가능하고, 실행까지 3분이면 가능하다.

 

하나은행 상품개발 담당자는 “인공지능(AI)을 활용한 대출 한도 산출을 통해 Speed, Smart, Simple한 프로세스를 구현할 수 있게 되었다”며 “향후에는 빅데이터를 적용하여 하나은행 손님뿐만 아니라 전국민이 이용 할 수 있는 상품과 시스템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