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자회사 디지털 역량 강화 위해 전담 지원 제도 ‘디딤’ 운영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8 13:54: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우리금융그룹은 자회사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전담 지원 제도‘디딤’(DIDIM)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디딤은‘Digital, ICT, Data Innovation Manager’의 약자로, 그룹 차원에서 자회사의 디지털 혁신 도약을 위한 지지대 역할을 의미한다.

 

‘디딤’은 우리금융캐피탈·우리종합금융·우리금융저축은행 등 디지털 경험이 부족한 신규 편입 자회사 및 소규모 자회사를 대상으로 한다. 지주사 디지털 실무자들이 각 자회사와 DT(Digital Transformation) 관련 핵심 소통 채널을 구성하고, 전담 지원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자회사 디지털부서 임직원을 정기적으로 방문해서 디지털 이슈 사항을 발굴하고, 우리은행·우리카드·우리FIS 등 디지털 역량이 충분한 자회사와 연계해 전문지식 및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또한, 대내외 디지털 혁신 성과 및 사례를 상시 공유하고, 주요 디지털 프로젝트에 대해서는 초기 방향성 설정도 지원해, 디지털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디지털 혁신 문화가 안착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디지털 NO.1(넘버원) 금융그룹으로 올라서기 위해서는 자회사들의 디지털 역량이 함께 성장되어야 한다”며, “빠른 시일 내에 자회사들의 디지털 역량을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