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등, 미래차・신재생에너지 분야 뉴딜 투자설명회 개최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9 17:24: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필(必)환경 시대 신성장동력, 미래차・신재생 정책방향 등 발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금융위원회(위원장 은성수), 기획재정부(장관 홍남기)는 오늘 19일 ‘미래차・신재생에너지 분야 뉴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정부는 한국판 뉴딜정책 및 뉴딜펀드에 대한 민간사업자와 투자자들의 이해와 관심을 제고할 수 있도록, 민간의 관심도가 높은 분야를 중심으로 뉴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번 투자설명회는 지난 6일 개최된 ‘디지털 분야(Data/AI, 5G+) 뉴딜 투자설명회’에 이어, 필(必)환경 시대의 신성장동력인 ‘미래차’와 ‘신재생에너지’를 주제로 산업계・금융업계 등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동 설명회는 산업통상자원부, 금융위원회 공동 주관으로 개최되었으며,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성기홍 한국성장금융 대표이사, 산업・금융업계 관계자 등 총 40여명이 참석하였다.‘미래차·신재생에너지 분야 뉴딜 투자설명회’는 미래차와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참석자들의 이해도를 높임으로써 해당 분야로의 투자가 확대될 수 있도록, 정부의 정책방향 뿐만 아니라 전문기관의 산업동향 분석, 민간의 실제 투자사례 소개 등의 발표도 함께 구성하여 진행되었다.

 

첫 번째 세션인 미래차 분야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에서 미래차 확산 및 시장선점을 위한 정부의 정책방향과 R&D 추진전략을 발표하였다. 이어서, 현대자동차는 자사의 사업구조 전환 계획과 수소펀드 및 스타트업 육성펀드 운영사례를 발표하고, 부품기업 및 스타트업들과 함께 미래차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너지이노베이션파트너스 대표는 현대자동차, 한국지역난방공사, 정유사들이 참여하는 상용 수소충전소 특수목적법인(SPC) 설립계획을 발표하고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요청하였다.

 

두 번째 세션인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신재생에너지 정책방향 발표와 함께 재생에너지, 수소경제, 에너지벤처 등 세부분야별 산업동향 및 지원계획 등에 관한 발표가 진행되었다.(한국에너지공단, H2KOREA,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또한,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신재생에너지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글로벌 신재생에너지 공급확대, 가격경쟁력 확보현황을 설명하며, 에너지산업의 패러다임이 신재생에너지 중심으로 변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에서는 중소형 태양광 사업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 실제 투자사례를 소개하면서, 투자 의사결정 기준, 주요 위험요인 및 관리방안 등에 대해 발표하였다.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은 개회사를 통해 “기후변화와 4차 산업혁명으로 촉발된 친환경·디지털화의 흐름은 거스를 수 없는 거대한 추세이며, 이번 뉴딜 투자설명회 주제인 미래차와 신재생에너지가 친환경·디지털 기술의 구심체”임을 강조하면서, “한국판 뉴딜이 민간투자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공공투자를 속도감 있게 집행하고, 제도개선과 규제혁신을 통해 민간이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하고 투자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