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수급난 지원 위해 헌혈 행사 진행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6 17:00: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동아오츠카

 

동아오츠카는 지난 25일 서울 동대문구 동아오츠카 본사 앞에서 대한적십자사 헌혈 버스에서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혈액 수급난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대한적십자사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으며 홈페이지에 헌혈 참여 호소문을 게재한 바 있다.

 

특히 겨울철은 설 연휴, 겨울방학 등 계절적 요인으로 인해 헌혈 참여가 감소하는 시기라 혈액 수급이 큰 폭으로 악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매달 진행하는 임직원 봉사활동인 ‘사랑의 이온데이’를 맞아 25일 양동영 동아오츠카 사장 및 서울 본사 임직원 30여 명이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동아오츠카와 대한적십자사는 채혈 시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등으로 개인위생을 강화하고 헌혈 버스 소독 작업을 실시해 참여자 모두가 안심하고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진숙 동아오츠카 상무이사는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동아오츠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하게 됐다”라고 밝히며 “코로나19 등 국내외 상황이 어려울 때일수록 동아오츠카는 변함없이 고객이 믿고 신뢰할 수 있는 제품을 생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오츠카는 이번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최일선에서 뛰고 있는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하며 지난 24일 명지병원 의료진에 수분 보충을 위한 포카리스웨트와 오로나민C 2천 개를 전달했다.

 

이외에도 탄력근무제를 도입하고 서울사무소와 각 지점 및 공장에 마스크, 손소독제, 방역매트 등을 비치하는 등 임직원 안전과 건강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