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명품관, ‘시크릿 기프트 마켓(Secret Gift Market)’서 크리스마스 기획상품 판매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7 15:16: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갤러리아명품관

 

갤러리아명품관은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앞두고 명품관 웨스트 5층에 크리스마스 관련 기획상품을 판매하는 ‘시크릿 기프트 마켓(Secret Gift Market)’ 매장을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해당 매장은 ‘산타의 크리스탈 마을(Santa’s Crystal Village)’이라는 테마로 몽환적이고 반짝이는 영감을 주는 크리스탈로 인테리어를 구성하고, 갤러리아명품관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자체브랜드(PB) 상품과 기획상품으로 매장을 구성했다.

 

우선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 ‘주디스 반 덴 후크(Judith van den Hoek)’와 갤러리아가 공동개발한 일러스트가 담긴 텀블러와 스티븐 스미스티 시그티처 티백 세트를, ▲30년 경력의 장인들이 제작하는 국내 가죽 브랜드 ‘아서앤그레이스’와 협업하여 고급 소가죽으로 제작한 코인 파우치와 트레블파우치를 출시했다.

 

이외에 ▲디자인 스튜디오 ‘초이시’와 협업하여 갤러리아의 외관 미디어 파사드에 영감을 받아 제작한 모노그램 자수 패치를 출시했고, ▲‘오유(OU)’의 유혜연 유리 공예 작가와 크리스탈 테마에 맞춰 홀로그램 컨셉의 버블 유리 플레이스 시리즈를 브랜드 최초로 시도하여 선보였다.

 

한편, ▲매년 특별한 콘셉트로 선보이는 ‘갤러리아 테디베어’는 올해 ‘크리스탈’ 컨셉에 맞춰 쥬얼 비즈가 부착된 머플러를 착용한 고급 소재의 테디베어를 선보였다.

 

갤러리아의 시그니처 자체브랜드(PB) ‘갤러리아 캐시미어’ 매장에서는 우아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의 갤러리아 캐시미어 라운지 웨어와 함께 국내외 유명 브랜드들과의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강화하여 다채로운 크리스마스 기프트를 선보였다.

 

협업 브랜드는 총 4개로 ▲이탈리아 명품 캐시미어 브랜드 ‘피아젠차’ ▲노르웨이 패션 브랜드 ‘홀츠와일러’ ▲국내 클래식 여성의류 브랜드 ‘랑코’ ▲국내 캐시미어 브랜드 ‘주느세콰’ 등이다.

 

이탈리아 3대 캐시미어 생산 브랜드 ‘피아젠차’와의 협업상품은 머플러로, 피아젠차가 전세계 상품 중 갤러리아만을 위해 생산한 캐시미어와 실크 블랜드 투컬러 머플러는 우아한 컬러와 부드러운 촉감이 특징이다.

 

이외에 노르웨이 디자이너 패션 브랜드 ‘홀츠베일러’는 갤러리아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컬러감의 울 머플러를, 국내 맞춤전문 클래식 여성의류 브랜드 ‘랑코’에서는 갤러리아 캐시미어와 연계하여 단독 제작된 울,  트위트 소재의 여성 하의 상품을 내놨다. 국내 캐시미어 브랜드 ‘주느세콰’에서는 몽골산 최고급 캐시미어 원사를 사용한 합리적인 가격대의 클래식 남성의류 등을 협업 상품으로 출시했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이번 크리스마스는 해외 유명 브랜드와의 협업 상품뿐만 아니라, 갤러리아 자체브랜드(PB) 상품과 단독 기획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여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을 찾는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