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 간편결제 최초 '오픽(OPIc)' 서비스 시작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4 11:11: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이베이코리아

 

이베이코리아의 ‘스마일페이’가 간편결제 최초로 국제 공인 외국어 회화시험 ‘오픽(OPIc)’에서 서비스를 시작하며, 어학 능력 평가 브랜드까지 진출했다고 14일 밝혔다.

 

2007년부터 시작한 ‘오픽(OPIc)’은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7가지 어종에 대한 회화 능력 시험으로, 국내 1천 7백 여개 기업 및 학교에서 채용, 인사고과 등에 활용할 정도로 높은 공신력을 확보하고 있다. 오픽은 2030 취업 준비생 및 직장인 사이에서 스펙 관리의 주요 지표로 자리잡으며, 현재까지 누적 250만명이 응시한 바 있다.

 

이번 제휴를 통해 스마일페이로 오픽 응시료 결제가 가능해졌다. 이를 기념해 11월 한 달 간 오픽에서 스마일페이로 결제 시 최대 7천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5만원 이상 첫 결제 시 삼성카드는 5천원, 기타 전 카드사 3천원 즉시할인 해주고, 스마일캐시 2천원도 적립된다. 또 오픽에서 스마일페이로 결제할 때마다 결제 금액의 0.5%(최대 5천원)가 스마일캐시로 자동적립 된다.

 

이베이코리아 김선희 스마일페이 제휴사업팀장은 “전방위적으로 전략적 제휴를 확장해 온 스마일페이가 이번에는 교육 브랜드와 손잡고 2030 세대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게 됐다”며 “향후 더 많은 교육 브랜드를 아우르는 이용 경험을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